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A Friend in Need is A Friend Indeed


따듯한 포장마차에서 나와 차디찬 밤 공기를 맞으니 기철의 몸이 움찔거렸다 Walking out into the freezing night air from a warm cart bar was a shock to the system. 기철은 포장마차를 나오기 싫었지만 한잔 더 마실 돈이 없었다 he could not afford another drink. 호주머니에 남은 거라곤 집으로 갈 버스요금 뿐, 꽁꽁 언 포장도로 위로 호주머니에 손을 찔러 넣고는 with his hands in his pockets 조심스럽게 길을 재촉했다. 바람이 살을 에는 듯했다 the wind was cutting into him. 기철은 내일 출근할 생각에 기분이 우울해졌다 felt depressed at the thought of going to work tomorrow 

 

방은 어둡고 차가웠다. 재빠르게 전기난로를 켰다 quickly turned on his small electric heater. 기철은 난로위로 몸을 구부리며 몸을 떨었다 hunched himself over the heater and shivered. 방 작은 새시 창을 누군가 두드리는 소리가 들렸다 heard a tap at the small sash window. 커다란 둥근 눈이 기철을 바라보고 있었다. 남루한 얼룩 고양이 한 마리가 창턱에 앉아 있었다 sitting on the window sill was a ragged black and white cat. 새들어 사는 방에 동물을 들여서는 안 되었지만 기철은 차가운 바람 속에 떨고 있는 고양이가 불쌍했다 felt so sorry for the cat out in the bitter wind.  기철이 창문을 열자 고양이가 들어왔다. 긴 꼬리를 기철의 손에 감더니 살금살금 기철의 무릎위로 올랐다. 기철은 고양이를 쓰다듬었다 stroked the cat. 불빛에 털이 빛났다. 고양이는 가르랑거리기 시작했다 it began to purr loudly.

 

 

냉장고 안은 아침에 먹을 빵과 우유 말고는 텅 비어 있었다 His fridge was almost empty except for a little milk and bread. 기철은 접시에다 우유를 조금 따르고는 poured some into a saucer 난로 옆에 내려 놓았다. 고양이는 마지막 한 방울까지 핥아 먹었다 The cat licked up every drop. 기철은 빵 조각도 조금 떼 주고는 먹는 것을 지켜 봤다.
                                                                       :

 

널 데리고 있고 싶지만 아침이 되면 넌 가야 해, 불쌍한 친구 I'd like to keep you but you can stay until morning, poor thing.
                                                                       :

 

기철은 이 매정한 세상에서 살아남으려는 고양이에게 묘한 동질감을 느꼈다 felt a sort of strange kinship with the cat struggling for existence in a heartless world. 고양이를 쓰다듬으면 편안하고 기분이 좋았다.
                                                                       :

 

아침이 오자 기철은 흐릿하게 잠이 들깬 눈으로 bleary eyed and half asleep 고양이를 내보내고는 일터로 무거운 몸을 옮겼다. 기철은 내심 고양이가 오늘 밤도 자기를 찾아 와 주기를 바라고 있었다 hoping that it may pay him another visit in the evening.....

 


원문출처 : http://mikekim.tistory.com/entry/%EC%9D%B4%EC%95%BC%EA%B8%B0%EC%86%8D%EC%9C%BC%EB%A1%9C-%EC%96%B4%EB%A0%A4%EC%9A%B8-%EB%95%8C-%EC%B9%9C%EA%B5%AC%EA%B0%80-%EC%A7%84%EC%A0%95%ED%95%9C-%EC%B9%9C%EA%B5%AC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공지 심심타파 잼있는 글 많이 올려 주세요....(냉무) [1] Chanyi 8888 2003-06-10
208 박싱데이(Boxing day) chanyi 694 2012-12-18
207 외로울 때 '그래도 이건 아니잖아' file chanyi 647 2012-12-13
» 좋은글 이야기속으로: 어려울 때 친구가 진정한 친구 file sohee1004 4820 2012-12-10
205 아빠가 출장간 동안 엄마하고 아무도 같이 자지 않았어 file chanyi 2267 2012-12-09
204 좋은글 소울메이트 찾기: 최고를 기대하되 최악을 위해 계획하십시오. file sohee1004 1632 2012-12-05
203 균형의 신 file [1] chanyi 731 2012-11-28
202 좋은글 선택 file chanyi 1068 2012-11-27
201 미친택시-일본 몰카 chanyi 3107 2012-11-20
200 방송사고ㅋㅋ file chanyi 886 2012-11-20
199 좋은글 환경을 탓하지마라 file chanyi 948 2012-11-18
198 진짜 소림축구ㅋㅋ file chanyi 604 2012-11-12
197 머리카락으로 만든 곤충 file chanyi 676 2012-11-01
196 수박팔아유~~ file chanyi 593 2012-10-22
195 좋은글 755명 중 750등 ‘주전자 선수’… 국내 최대 로펌 변호사로 file chanyi 1684 2012-10-18
194 여자만 채용합니다. file chanyi 735 2012-10-15
본 사이트에서는 회원분들의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합니다. 게시된 정보 및 게시물의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자에게 있습니다. 이메일:chanyi@hanmail.net / 네이트온:youngchanyi@nate.com Copyright © 2001 - 2017 EnjoyEnglish.co.kr. All Right Reserved.
new커뮤니티학생의방교사의 방일반영어new진로와 진학영어회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