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한 탐험가가 사막을 횡단하고 있었다. 

집떠난지가 반년이 다 되어가는 이 남자는 
자신의 욕정을 해소 할 길이 없어서 죽을 지경이었다. 

견디다 못한 이 남자는 지금 타고 있는 낙타가 암컷임을 알고~
아쉬운데로 해결하기로 맘을 먹었다.
 
낙타 뒤에 붙어서 실랑이 한지 1시간이 지나도록 
낙타의 뒷발에 차여 나가 떨어 지기 일쑤였다. 
뒷발에 맞은 수만 10 여번
결국 이 남자는 포기를 하고 말았다~~

계속 사막을 건너가고 있는 중에 멀리서 
사람 소리가 들리는 것이 아닌가! 
가까이 다가가서보니 
아주 예쁜 여자가 
옷이 갈기 갈기 찢어진 채로 누워 있었다. 

다가가보니 여자가 
" 저~어~    무 물 ~좀 주세요.!" 
"물만 주시면 시키는 데로 다 할께요. 
제~바~알" 
 
남자는 회심의 미소를 지으며 물을 주니 
다 찢어진 옷을 걸친 그녀는 물을 벌컥벌컥 마셨다~~ 

물을 다 마시고난 그녀는 
" 감사합니다. 당신이 원하시는것은 뭐든지 들어 드리겠습니다. 
당신의 저의 생명의 은인이십니다" 

그러자 남자는 머리를 긁적이며~~ 
"곤란한 부탁입니다..그래도 들어주시겠죠?" 

"그럼요, 당신의 부인이 되어달래도 그렇게 할겁니다." 

"그럼 한가지만 부탁하겠습니다.." 

.남자는 이렇게 말했다. 


.
.
.
.
.
.
.
.
.
.
.
"쩌 낙타 뒷다리 좀 잡아주세요~~네에~~~"  (^0^)
엮인글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공지 심심타파 잼있는 글 많이 올려 주세요....(냉무) [1] Chanyi 8894 2003-06-10
» 심심타파 한 탐험가가 사막에서 미녀를 만났다... 희망과기대 121 2013-07-21
659 심심타파 60년만에 피는 대나무 꽃이라고 합니다. 희망과기대 352 2013-07-21
658 심심타파 군필자에게 적당한 보상을 지급하는 것은 적당한가? file 희망과기대 167 2013-07-20
657 심심타파 극한의 직업모음 file 희망과기대 209 2013-07-20
656 심심타파 한번만 살려 줄께 file 희망과기대 188 2013-07-20
655 심심타파 이 시대 최고의 쿨녀일듯 ~~ file 희망과기대 126 2013-07-19
654 심심타파 탕수육으로 본 조선시대 붕당의 이해 file 희망과기대 356 2013-07-19
653 심심타파 테니스 한판... 할까요? file 희망과기대 103 2013-07-19
652 심심타파 신상 애플 노트북 file 희망과기대 329 2013-07-17
651 심심타파 아 ~~ 이런 ... file 희망과기대 116 2013-07-17
650 심심타파 누구의 장난 file 희망과기대 114 2013-07-17
649 심심타파 정말 큰일이 벌어졌어요!! file [3] chanyi 388 2013-06-30
648 좋은글 두 아들 직접 가르쳐 명문대 보낸 중졸 학력 아버지 [4] chanyi 626 2013-06-16
647 좋은글 멍텅구리 file [2] chanyi 365 2013-06-12
646 Korea's Ruling Elite: Yangban chanyi 487 2013-05-31
본 사이트에서는 회원분들의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합니다. 게시된 정보 및 게시물의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자에게 있습니다. 이메일:chanyi@hanmail.net / 네이트온:youngchanyi@nate.com Copyright © 2001 - 2017 EnjoyEnglish.co.kr. All Right Reserved.
커뮤니티학생의방new comment교사의 방일반영어new진로와 진학영어회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