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먼나무'의 지혜

좋은글 조회 수 158 추천 수 0 2014.03.01 22:28:29

가을이 무르익어 가는 10월부터
이듬해 꽃 소식이 전해지는 3월까지,
제주도를 찾는 관람객들은 콩알굵기만한
빨간 열매를 수천 개씩 달고 있는
아름다운 가로수에 감탄하고만다.

"저 나무가 먼(무슨) 나무요?"라고 물으면
되돌아오는 답이 우스꽝스럽게도 "먼나무"다.
그래서 '영원히 이름을 모르는 나무'를
먼나무라고 하는지도 모르겠다.

먼나무의 매력은 꽃이 아니라 열매다.
가을이면 연초록 빛의 잎사귀 사이사이로
붉은 콩알같은 열매가 커다란 나무를
온통 뒤집어쓰고, 겨울을 거쳐 늦 봄까지
그대로 매달려 있다.
거의 반년에 걸친 오랜 기간 동안 수많은 열매를
힘들게 매달고 있는 먼나무의 속뜻은 무엇일까?

한마디로 종족보존을 위한 투자다.
멀리 미지의 땅에 자손을 퍼뜨리기 위해서
새와의 전략적인 제휴가 필요하기 때문이다.
산새 들새는 겨울 내내 배고픔에 시달린다.
새가 겨우살이에 필요한 만큼 오랫동안
먹을거리를 제공할 터이니 대신 씨를 멀리
옯겨달라는 계약이 둘 사이에 성립된 것이다.

새의 눈에 잘 띄도록 짙푸른 초록 잎 사이로
수많은 빨간색 열매가 얼굴을 내밀도록 디자인 했다.
물론 새의 소화기관을 지나는 사이
씨는 그대로 남도록 설계하는 것도 잊지 않았다.
먼나무의 이런 더불어 사는 영특한 지혜 덕분에
겨울 제주의 풍광은 더욱 아름다울 수 있는 것이다.

엮인글 :

kjj

2014.03.03 22:01:46

좋은 하루 보내세요

윈즈

2014.03.27 00:01:26

고맙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날짜
공지 심심타파 잼있는 글 많이 올려 주세요....(냉무) [1] Chanyi 8889 2003-06-10
959 심심타파 로또 1등 당첨금이 올라갈때마다.. [1] jwk 437 2014-03-02
958 심심타파 치환 퇴치법 [1] jwk 235 2014-03-02
957 심심타파 드디어 첫경험 ... -.-; [1] jwk 1085 2014-03-02
956 좋은글 마음에 바르는 약 [2] kjj 173 2014-03-02
955 좋은글 인생은 연주하는 음악처럼 [2] kjj 197 2014-03-02
954 좋은글 당신의 혀에는 뼈가 없다는 것을 항상 생각하라 [2] kjj 163 2014-03-02
953 좋은글 생각하면 행복한 질문 [1] kjj 140 2014-03-02
952 좋은글 하루 그리고 또 하루를 살면서 [2] kjj 153 2014-03-02
951 좋은글 나를 믿어주는 한 사람이 있습니다 [2] kjj 244 2014-03-01
950 좋은글 참 좋은 삶의 인연 [2] kjj 130 2014-03-01
949 좋은글 오늘은 아름다운 미래로 가는 길 [2] kjj 154 2014-03-01
» 좋은글 '먼나무'의 지혜 [2] kjj 158 2014-03-01
947 좋은글 어머니는 그래도 되는 줄 알았습니다 [2] kjj 140 2014-03-01
946 심심타파 직업 또는 나이별로 설득시키는 방법 [1] jwk 239 2014-03-01
945 심심타파 #요즘 초등학생들 [1] jwk 281 2014-02-28
본 사이트에서는 회원분들의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합니다. 게시된 정보 및 게시물의 저작권과 기타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자에게 있습니다. 이메일:chanyi@hanmail.net / 네이트온:youngchanyi@nate.com Copyright © 2001 - 2017 EnjoyEnglish.co.kr. All Right Reserved.
커뮤니티new학생의방new교사의 방일반영어new진로와 진학영어회화